search
'황의조 풀타임 무득점' 보르도, 메스에 1-2로 져 6경기 무승 부진
석명 부국장 | 2021-02-28 07:06

[미디어펜=석명 기자] 황의조(29·지롱댕 보르도)가 풀타임을 소화했지만 무득점에 그치면서 팀 패배를 막지 못했다.


보르도는 27일 밤(이하 한국시간) 프랑스 보르도의 누보 스타드 드 보르도에서 열린 메스와 2020-2021시즌 리그앙(1부리그) 27라운드 홈 경기에서 1-2로 역전패했다. 


최근 리그 6경기 무승(1무 5패)의 부진에서 헤어나시 못한 보르도는 11위(승점 34점·9승 7무 11패)에 머물렀다. 승점 3을 보탠 메스는 5위(승점 41·11승 8무 8패)로 올라섰다.


 
사진=지롱댕 보르도 SNS


황의조는 사무엘 칼루와 투톱으로 선발 출전해 중앙과 측면을 가리지 않고 뛰어다녔지만 공격포인트를 올리지 못했다. 지난 7일 브레스트와 24라운드에서 시즌 6호 골을 넣은 이후 리그 3경기째, 프랑스컵을 포함하면 4경기째 골 침묵이 이어졌다.


보르도는 전반 14분 칼루의 선제골로 앞서 나갔다. 유수프 사발리가 크로스로 도움을 줬다. 전반은 보르도가 1-0으로 앞섰다.


보르도는 후반 추가골을 만들지 못했고 리드를 지키지도 못했다. 후반 27분 메스의 토마 들렌이 감아차기 슛으로 동점골을 터뜨렸다. 메스는 기세를 끌어올려 후반 추가시간 교체 멤버 호세 바그너가 골을 뽑아내 극적인 역전승으로 경기를 끝냈다.



[미디어펜=석명 기자]
종합 인기기사
연예.문화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