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나재철 금투협회장-주한 베트남대사 간담회 "양국 금융협력 논의"
이원우 기자 | 2021-04-07 15:13

[미디어펜=이원우 기자] 나재철 금융투자협회장이 7일 여의도 금투센터에서 응우옌 부 뚱 주한 베트남 대사와 간담회를 열었다.


금투협은 이날 나 회장과 주한 베트남 대사가 양국 금융투자 산업 간 투자 확대 및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이 자리에서 나 회장은 한국 자본시장의 발전상과 회원사들의 글로벌 진출 현황 및 투자 관심 사항을 설명하고, 최근 베트남 현지 회원사 법인들과의 온라인 간담회에서 수렴한 현지 비즈니스 관련 건의 사항을 전했다.


현재 베트남에는 증권사 6곳과 자산운용사 10곳 등 총 16개사가 현지 법인과 사무소를 운영 중이다.


응우옌 대사는 간담회에서 "한국이 베트남의 1위 투자국이고 베트남이 한국의 4위 교역국인 만큼 베트남의 자본시장 발전을 위한 한국 금융투자업계 교류에 거는 기대가 크다"고 화답했다.


나 회장은 "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대유행) 상황이 개선되면 베트남증권위원회(SSC)와 업무협약을 체결해 양국 자본시장 간 협력은 물론 국내 기업의 베트남 증시 상장과 국내 금융투자회사의 베트남 비즈니스 확대를 위한 규제 개선 협의를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부연했다.


[미디어펜=이원우 기자]
종합 인기기사
연예.문화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