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엄기준, tvN '작은 아씨들' 출연 확정…김고은·남지현·박지후와 호흡
이동건 기자 | 2022-04-29 10:30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배우 엄기준이 브라운관 복귀 소식을 전했다.


29일 소속사 유어엔터테인먼트 측은 엄기준이 tvN 새 드라마 '작은 아씨들'(극본 정서경, 연출 김희원)에 캐스팅됐다고 밝혔다.


'작은 아씨들'은 가난하지만 우애 있게 자란 세 자매가 대한민국에서 제일 부유하고 유력한 가문에 맞서는 이야기로 영화 '박쥐'와 '아가씨' 등의 각본을 맡은 정서경 작가와 드라마 '빈센조'의 연출을 맡은 김희원 감독의 만남으로 일찍이 큰 관심을 모았다.


김고은, 남지현, 박지후가 극 중 세 자매로 출연을 확정했으며, 최근 엄지원까지 합류해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엄기준은 신인 정치인이자, 세 자매와 맞서는 박재상을 연기한다. 박재상은 세 자매가 휩쓸리게 될 거대한 사건과 연관된 인물로, 스토리의 주축을 맡아 긴장감을 조성할 예정이다. 


뮤지컬, 드라마, 영화 등 다방면에서 탄탄한 연기 내공을 발휘해온 엄기준이 이번 작품에서는 어떤 차별화된 모습을 보여줄지 주목된다.



 
사진=유어엔터테인먼트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종합 인기기사
연예.문화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