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우리금융, '이해관계자 상생경영' 추진
백지현 기자 | 2022-08-25 10:21

[미디어펜=백지현 기자]우리금융그룹은 지난달 하반기 그룹 경영전략워크숍에서 '이해관계자 상생경영 선포식' 개최 후 구체적인 실행 방안 수립과 실질적인 이행을 위해 '이해관계자 상생경영 TFT'를 운영한다고 25일 밝혔다. 


 
우리금융그룹은 25일 '이해관계자 상생경영 TFT'를 발족했다고 밝혔다. 우리금융지주 전략부문 박종일 부사장(앞줄 왼쪽에서 네번째)과 우리은행 경영기획그룹 유도현 부행장(앞줄 왼쪽에서 다섯번째) 및 TFT직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우리금융그룹 제공.


이해관계자 상생경영은 기업활동 전반에 걸쳐 고객, 주주 및 투자자, 지역사회 등 이해 관계자를 존중하고 그들의 권익을 보호하기 위한 장기적인 가치를 창출하는 경영활동이다.

우리금융은 물론 우리은행을 비롯한 자회사 총 18개 부서, 20명이 참여하는 전사적 TFT로 올해 말까지 운영될 예정이다. 


또한 상호존중 기업문화 정립, 중소기업·소상공인 ESG 컨설팅·금융지원 확대, 포용적·사회적 가치창출, 주주 친화 정책 확대, 금융소비자 권익 증대 및 보호 강화 등 10대 세부과제들을 신속하게 추진할 계획이다.

아울러 다양성을 존중하는 문화를 확립하기 위해 여성 리더십 양성 프로그램인 (가칭) '우리 WONDERFUL(원더플)'을 개발해 그룹 내 전문성을 갖춘 여성 리더도 육성할 계획이다.

손태승 회장은 “이해관계자 상생경영은 기업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해서 더이상 선택이 아닌 필수다”며 “실질적이고 속도감 있는 전사적 TFT를 통해 모든 이해관계자에게 가장 신뢰받고 사랑받는 금융그룹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미디어펜=백지현 기자]
종합 인기기사
연예.문화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