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LG에너지솔루션, 발달 장애 아동·청소년 예술 교육 지원
박규빈 기자 | 2022-09-26 17:13
맞춤형 영재교육부터 전시·공연 무대 등 사회적 자립 도와

 
LG에너지솔루션 로고./사진=LG에너지솔루션 제공
[미디어펜=박규빈 기자]LG에너지솔루션이 발달장애 아동·청소년의 예술 교육 지원을 위해 발벗고 나섰다.


LG에너지솔루션은 발달장애인복지협회·발달 장애 예술가 발굴·전시회 기획 전문 소셜 벤처 '디스에이블드'와 '꿈나무(꿈을 나누는 무대)' 프로그램 지원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꿈나무 프로그램은 사랑의 열매 주관으로 예술적 재능을 보유했지만 경제적 어려움이 있는 발달장애 아동·청소년을 지원한다는 목표로 만든 프로그램이다. 구체적으로 △한국장애인예술인협회 △한국장애인개발원 △서울지적발달장애인복지협회 등 전문 기관을 통해 추천 받은 발달 장애 아동·청소년 예술 인재 10명을 대상으로 진행되며, 미술·음악 특수교사의 1:1 맞춤형 예술교육과 심리치료를 지원한다.


프로그램 수료생은 LG에너지솔루션 본사가 위치한 여의도 파크원 63층 ‘엔트럴파크’에 마련된 예술 전시·공연 무대를 통해 맘껏 꿈을 펼칠 수 있게 된다. LG에너지솔루션은 임직원 나눔 활동과도 연계해 예술 전시·공연 작품 굿즈(Goods)를 제작하고 임직원에게 판매하며 마련된 수익금은 어려운 이웃에게 기부할 예정이다.


LG에너지솔루션은 발달장애 아동·청소년의 예술 역량 향상 뿐만 아니라 예술가로서 활동을 지속할 수 있도록 사회적 자립을 지원할 예정이다. 그 일환으로 디스에이블드가 운영하는 예술 전시 플랫폼에 수료생을 예술가로 등록해 지속적인 예술활동을 전개해 나갈 수 있도록 지원한다고 밝혔다.


LG에너지솔루션은 글로벌 친환경 기업으로서 취약 계층 자립 지원·환경 복원·나눔을 통한 정서 회복 등 사회 공헌 3대 방향성을 수립해 다양한 활동을 추진하고 있다.


[미디어펜=박규빈 기자]
종합 인기기사
연예.문화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