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SK그룹, 중소기업에 반도체·디지털 기술 나눔
구태경 차장 | 2022-09-27 14:44
SK이노베이션, SK하이닉스 등 5개사에서 306건 기술 무상이전

[미디어펜=구태경 기자] 산업통상자원부(이하 산업부)는 ‘2022년도 산업통상자원부-SK 기술나눔’ 에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의 신청을 28일부터 10월 28일까지 접수한다고 27일 밝혔다.


 
서울 종로에 위치한 SK그룹 본사 전경./사진=SK제공


기술나눔은 중소기업의 기술경쟁력 강화와 혁신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대기업, 공공기관 등이 보유한 미활용 기술을 중소·중견기업에게 무상으로 이전해 주는 사업으로, 2013년부터 올해 9월까지 26개 대기업·공기업 등이 기술제공 기관으로 참여했고 1204개 기업에 2656건의 기술을 이전했다.


올해 SK그룹은 SK이노베이션, SK하이닉스, SK텔레콤, SK실트론, SK플래닛 등 5개사가 기술나눔에 참여해 반도체 공정·장비, 이동통신, 무선통신 등 7개 분야에서 306건의 기술을 공개한다.


SK그룹은 중소기업과의 동반성장을 적극 실천하기 위해 지난 2014년부터 기술나눔에 참여해 74개 기업에 137건의 기술을 무상으로 이전했다.


SK그룹로부터 기술나눔을 받고자 하는 중소기업은 산업부 또는 한국산업기술진흥원에 게시된 공고에 따라 10월 28일까지 이메일로 신청할 수 있으며, 심의를 통해 12월 중 기술이전 대상기업이 확정될 예정이다.


노건기 산업기술융합정책관은 “고유가, 고물가 등으로 대내외적으로 어려운 경제 여건이지만, SK그룹 주력사가 참여하는 기술나눔을 통해 우리 중소기업들이 혁신성장하고, 나아가 반도체·통신 등 국가핵심기술분야의 글로벌 산업 경쟁력을 높일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미디어펜=구태경 기자]
종합 인기기사
연예.문화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