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BQ,  가맹점 소송 일괄 취하...‘6대 상생정책’ 발표
이서우 기자 | 2022-09-28 15:26
약 2년 간 준비...법률자문과 패밀리 의견수렴

[미디어펜=이서우 기자]BBQ가 상생정책의 일환으로 현재 일부 가맹점(패밀리)과 진행중인 모든 소송을 일괄 취하한다.


치킨 프랜차이즈 제너시스비비큐(BBQ) 그룹은 28일 이 같은 내용을 담은 6대 상생정책방안을 발표했다.


이번 상생정책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제너시스BBQ 그룹은 약 2년 간의 준비기간을 거쳤다. 전략기획, 운영본부, 영업본부, 법무실 등으로 사내 TFT를 구성하고 기업 외부 전문가 자문과 컨설팅을 바탕으로 법률적 검토까지 마쳤다.


 
BBQ치킨 로고/사진=제네시스BBQ 제공


6대 상생정책의 주요내용은 ▲가맹점과의 분쟁에 대한 상생ㆍ포용 정책▲ 가맹계약서 전면 개정▲ 장수가맹점 육성제도 마련▲다양한 계층의 취업/창업 지원 사업 추진 ▲ 외식 프랜차이즈 스타트업 지원 확대▲패밀리와 함께하는 사회공헌 사업 강화이다.


이에 따라 BBQ는 현재 패밀리 대상으로 진행중인 모든 소송을 일괄 취하한다는 입장이다. 패밀리와의 분쟁 발생 시 본사 차원에서의 분쟁조정 기능을 마련해 적극적인 대화와 합의를 최우선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BBQ는 전체 패밀리의 이익을 위협하는 범법행위에 해당되지 않는 한, 분쟁 당사자와의 법적 절차를 최소화하고, 대화를 통한 합의를 바탕으로 상생하겠다고 강조했다.


지난 해 일부 상생정책을 반영해 수정된 가맹계약서 또한 빠르면 오는 10월 중 전면 개정한다. 이와 관련 패밀리들의 의견을 수렴을 하고 외부 법률 전문가들의 자문과정도 거쳤다.


BBQ 관계자는 “이번에 마련된 6대 상생정책은 어려운 경제 여건에서 패밀리들과의 동반 성장을 통해 국가경제와 프랜차이즈 산업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것이라면 발 벗고 나서 솔선수범하겠다는 의지를 담은 것”이라며 “이번 상생정책의 실행과정을 통해 국내 프랜차이즈 산업의 기틀을 마련해온 선구 기업으로서의 책임을 다하고, 패밀리와 상생하며 동반 성장하는 모범 사례로 자리매김 될 수 있게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미디어펜=이서우 기자]
종합 인기기사
연예.문화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