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신보, 9월 채권담보부채권 6734억 발행
류준현 기자 | 2022-09-29 15:54
중소기업 신규지원 2462억원

[미디어펜=류준현 기자] 신용보증기금은 코로나19 피해기업 등의 원활한 자금조달을 위해 이달 6734억원 규모의 채권담보부채권(P-CBO)을 발행한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발행을 통해 신보는 대기업 4개, 중견기업 16개 및 중소기업 308개 등 총 328개사에 자금을 지원한다. 9월 전체 지원 금액 6734억원 중 5697억원은 신규 자금이며, 나머지 1037억원은 기존 회사채 차환 자금이다.


특히 신보는 고금리, 고환율 등 복합위기에 처한 중소기업에 올해 최대 수준인 2462억원을 신규 지원하고, 조달비용 부담 완화를 위해 국가대표 1000, 중견후보기업 및 ESG경영 역량 우수기업 등 성장유망기업에 대해 금리 인하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번 발행으로 신보는 하반기 계획 중이던 2조원 중 1조 2814억원의 P-CBO 보증을 지원하게 된다. 신보 측은 최근 지속적인 금리 인상으로 자금을 조기에 조달하려는 기업들의 수요가 증가했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오는 4분기에도 기업들의 자금 수요를 최대한 반영해 자금조달에 어려움이 없도록 지원한다는 입장이다. 


[미디어펜=류준현 기자]
종합 인기기사
연예.문화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