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한국수력원자력-커민스, 그린 수소 생산·활용 맞손
박규빈 기자 | 2022-09-29 16:05
연료 전지 발전 분야 전략적 파트너십 구축

[미디어펜=박규빈 기자]한국수력원자력은 미국 에너지 솔루션 기업 커민스와 그린 수소 생산·활용 분야에 대한 전략적 파트너십 구축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국수력원자력은 미국 에너지 솔루션 기업 커민스와 그린 수소 생산·활용 분야에 대한 전략적 파트너십 구축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사진=한국수력원자력 제공


협약에 따라 양사는 △수전해 설비 국내 실증 및 상용화 △대규모 재생 에너지 활용 그린 수소 생산 △수소 기반 발전 사업의 비즈니스 모델 개발 및 사업 타당성 조사 △해외 수소사업 프로젝트 공동 개발 및 참여 등 그린 수소 생산에 관련해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또 별도의 워킹 그룹을 구성해 협력 사항들을 구체화하기로 했다.


한수원은 이번 협약을 통해 그동안 꾸준히 진행해왔던 수소 연료 전지 사업뿐 아니라 깨끗하고 안전한 그린수소 생산 사업에도 역량을 집중해 국가 수소 산업 발전에 앞장선다는 방침이다.


정용석 한수원 수소융복합처장은 "전세계적인 탄소 중립 정책으로 글로벌 수소 시장은 점차 확대될 전망" "당사는 글로벌 수소 시장을 선점하기 위해 청정 수소 생산 역량과 우수한 경쟁력을 확보하는 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에이미 데이비스 커민스 뉴 파워 부문 부사장은 "한수원의 그린 수소·밸류 체인 혁신을 위해 커민스의 수전해 설비·연료 전지 등 넷제로 기술로 긴밀히 협력하겠다"고 전했다.


[미디어펜=박규빈 기자]
종합 인기기사
연예.문화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