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영탁, 그 가수에 그 팬…팬카페 '영탁이딱이야' 7361만원 기부
이동건 기자 | 2022-12-07 16:30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가수 영탁의 팬들이 선한 영향력을 전파했다.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조흥식)는 '미스터트롯 선' 가수 영탁의 공식 팬카페 '영탁이딱이야' 회원 일동이 7,361만여원을 기부하며 '희망2023나눔캠페인'에 팬덤기부 1호로 참여했다고 밝혔다.

 


7일 서울시 중구 사랑의열매 회관에서 열린 '영탁이딱이야' 기부금 전달식에는 팬카페 회원 '반석위에' 등 관계자들과 황인식 사무총장이 참석했다.


'영탁이딱이야' 회원들은 지난해 '희망2022나눔캠페인'에 팬덤기부 1호로 성금 5,001만 원을 기부하며 '나눔리더스클럽'에 이름을 올린 바 있다. 올해도 팬카페에서 기부 릴레이를 펼쳐 모은 성금 7,361만원을 기부해 '희망2023나눔캠페인'에 팬덤기부 1호로 참여했으며, 2년간 현물 포함 누적성금 약 2억 1,213만원으로 나눔리더스클럽 가입자 중 누적 성금 최고액을 달성했다.



 
가수 영탁의 팬들이 선한 영향력을 전파했다. /사진=밀라그로


사랑의열매와 '영탁이딱이야'의 인연은 지난해 7월 '대한민국 사회백신 나눔캠페인'에 팬카페 릴레이로 모은 성금 약 8,411만 원을 기부하며 시작됐다. 지난 8월에는 영탁 단독 콘서트 'TAK SHOW'을 기념하는 축하 쌀화환 1,220kg(427만원 상당)을 기부하며 다시 한 번 건강한 팬 문화의 표본을 보여줬다.


사랑의열매 황인식 사무총장은 "지난해 캠페인에 이어 이번 캠페인에도 팬덤기부 1호로 이웃사랑을 실천해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세상을 따뜻하게 만드는 가수 영탁 님과 팬카페 회원분들의 선한 영향력이 지속적으로 확대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종합 인기기사
연예.문화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