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펜

백운규 산업부 장관 "해외 원전 수출 지원방안 마련"
최주영 기자
2017-10-10 11:12

[미디어펜=최주영 기자]백운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10일 "수익성과 리스크를 엄격히 따져서 국익에 도움이 되도록 해외 원전 수출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백운규 산업부 장관 /사진=연합뉴스
백 장관은 이날 서울 무역보험공사에서 열린 '원전수출전략협의회'에서 "정부의 에너지 전환은 지진 위험 등 국내 특수성을 반영한 것으로 원전 수출은 달리 접근할 필요가 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원전 수출은 에너지 전환에 따른 국내 원전산업의 보완 대책의 일환이며 무엇보다도 국내 원전산업의 축적된 자산을 효과적으로 활용할 필요가 있다는 것이 산업부의 설명이다.


특히 백 장관은 신규 원전 도입을 추진 중인 영국·체코·사우디를 대상으로 한 정부 차원의 구체적인 원전 수주 지원방안을 제시했다.


아울러 백 장관은 원전공기업을 비롯한 17개 기관과 기업이 이들 국가의 원전 사업의 특수성을 고려해 최적화된 수주전략을 마련해 줄 것을 요청했다.


또한 기관별 업무 칸막이를 없애는 등 긴밀한 협조체제를 갖출 수 있도록 관련 조직도 유연하게 대처해줄 것을 백 장관은 당부했다.


한편 이날 협의회에 참석한 원전수출협회는 글로벌 시장에서 러시아, 중국이 독주하고 상황에서 우리의 타깃시장이 점차 제한되고 있음을 언급하며 해외 원전사업의 선택과 집중을 강조했다.




오늘의 인기기사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