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펜

메트라이프생명, 디지털 인프라 갖춘 오피스 마련
김하늘 기자
2017-10-13 14:09

[미디어펜=김하늘 기자] 메트라이프생명은 강남과 강북에 디지털 인프라를 갖춘 혁신 오피스 공간을 마련했다고 13일 밝혔다.


   
지난 12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 아이파크타워에서 열린 '메트라이프생명 강남센터 입주식'에서 데미언 그린 메트라이프생명 사장(왼쪽 일곱번째)을 비롯한 참석자들이 테이프 커팅을 하고 있다/사진=메트라이프생명 제공


먼저, 지난 12일부터 서울 강남구 삼성동 소재 ‘아이파크타워’에 마련된 강남센터에 본격적인 입주가 시작됐다. 


강남센터에는 메트라이프생명의 강남지역 41개지점, 1500여명의 재무설계사들이 아이파크타워 9층부터 15층까지 총 7개 층을 사용하게 된다. 또한 3층에는 재무설계사들의 역량강화를 위한 교육센터가, 1층에는 고객센터가 함께 운영될 계획이다. 


오는 23일에는 광화문 ‘디타워’에 강북지역 5개 지점, 200여명의 재무설계사들을 위한 강북센터가 오픈된다.


한편, 메트라이프생명은 강남센터 개소를 기념해 지난 12일 아이파크타워에서 입주 기념행사를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데미언 그린 메트라이프생명 사장을 비롯해 김성환 메트라이프생명 CA채널 전무와 임직원, 각 사업단장 등이 참석했다. 


데미언 그린 메트라이프생명 사장은 이날 기념사를 통해 “메트라이프생명은 핵심 영업 조직인 재무설계사에 대한 지속적인 투자의 일환으로 선진화된 업무환경을 제공하는 혁신 오피스를 마련하게 됐다”며 “선진화된 경쟁력을 갖춘 영업환경이 메트라이프생명의 더 나은 미래를 위한 도약의 발판이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김성환 메트라이프생명 CA채널 담당 전무는 “새로운 강남센터와 강북센터는 단순한 사무실 이전을 넘어 메트라이프생명 재무설계사 조직의 전반적인 영업 환경을 변화시키는 중요한 프로젝트”라며 “업계를 선도하는 기업으로서 재무설계사들에게 더 나은 업무 환경 제공은 물론 업계 최고의 전문가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오늘의 인기기사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