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은 너무합니다' 조성현, 전광렬 맹비난 "남도 끌어들일 수 있는 사람"
정재영 기자
2017-06-11 21:53

   
(사진=MBC '당신은 너무합니다' 방송 캡쳐)

[미디어펜=정재영 기자]배우 조성현이 ‘당신은 너무합니다’에서 아빠 전광렬을 비난했다.


11일 오후 방송된 MBC 주말드라마 ‘당신은 너무합니다’(극본 하청옥 연출 백호민)에서는 유지나(엄정화 분)와 혼인신고를 한 박성환(전광렬 분)과 성경자(정혜선 분)의 대립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성경자는 새 며느리로 유지나를 받아들일 수 없다는 입장을 드러냈고 이에 혼인신고 서류를 정리하라고 박성환에게 강요했다.


성경자는 옛날에 자살로 목숨을 끊었던 며느리에 대해 비밀을 알고 있다고 폭로, 박성환을 불안하게 만들려고 했다.


이를 옆에서 지켜본 박현성(조성현 분)은 형 박현준(정겨운 분)을 따로 불러 어머니 편지에 관한 내용을 전했고 박현성의 아내 고나경(윤아정 분)은 그렇게까지 했어야했냐며 박현성을 다그쳤다.


그러나 박현성은 박성환을 비난하며 “아버지는 두 아들을 이기기 위해서 남도 끌어들일 수 있는 사람”이라고 했다.


이날 방송에서 조성현은 자신의 위치에서 단호한 입장과 현명한 판단으로 극의 재미를 배가시켰다.


[미디어펜=정재영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 log -->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