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펜

대우조선해양, 노르웨이 선주에 LNG운반선 1척 수주
17만3400㎥급 대형운반선 수주
옥포조선소서 건조 2020년께 인도
박유진 기자
2018-07-06 15:24

[미디어펜=박유진 기자] 대우조선해양은 노르웨이 선주인 씨탱커스(Seatankers Management)사로부터 LNG운반선 1척을 수주했다고 밝혔다.


17만3400㎥급 대형 LNG운반선으로 천연가스 추진 엔진(ME-GI)과 완전재액화시스템 FRS(Full Re-liquefaction System)가 탑재돼 기존 LNG운반선 대비 연료 효율은 30%가량 높아지고, 오염물질 배출량은 30%이상 낮출 수 있다는 게 대우조선의 설명이다.


   
정성립 대우조선해양 사장(왼쪽)이 지난 5일(현지시간) 노르웨이에서 씨탱커스사 마리우스 허만슨 신조담당 이사와 LNG운반선 건조계약서에 서명한 뒤 악수를 나누는 모습/사진=대우조선해양 제공


이 선박은 옥포조선소에서 건조돼 2020년 인도될 예정이다.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