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생명, ‘2019 LIFEPLUS 사계절 페스티벌’ 개최
김하늘 기자
2019-02-14 14:56

[미디어펜=김하늘 기자] 한화생명은 ‘2019 LIFEPLUS 사계절 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14일 밝혔다. 계절별로 연 4회 열리며, 시작은 봄이다. 


   
Lifeplus 사계절 페스티벌 행사 전경/사진=한화생명


‘LIFEPLUS 벚꽃피크닉 페스티벌’이 오는 4월 13일부터 14일까지 서울 여의도 63빌딩 앞 한강공원에서 펼쳐질 예정이다. 올해 4회째를 맞는 벚꽃 피크닉 페스티벌은 매년 4만명이 찾았다. 


올해 ‘LIFEPLUS 벚꽃피크닉 페스티벌’의 콘서트 티켓은 얼리버드로 14일 오후 2시 티켓몬스터에서 오픈하고, 일반 예매는 오는 21일 오후 2시부터 인터파크와 YES24에서 판매한다. 가격은 1매(1인)당 5만5000원, 얼리버드 티켓은 10% 할인된 4만9900원이다. 해당 티켓으로 오는 4월 13일의 유료공연 관람이 가능하다.


티켓이 없어도 한강공원에 펼쳐질 피크닉 공간, 50개 이상의 플리마켓과 푸드트럭 등은 누구든지 즐길 수 있다. 행사일 저녁에는 불꽃 연출도 펼쳐질 예정이다.


4월 ‘벚꽃피크닉 페스티벌’이 지나면, 8월에는 ‘트로피컬 피크닉’, 10월은 ‘불꽃 축제’, 12월은 아이스링크 ‘윈터 원더랜드’로 진행될 예정이다. 지난해 이 행사들에 참여한 고객만 10만명이 훨씬 넘었다. 


특히 올해부터는 ‘LIFEPLUS 사계절 페스티벌’을 꾸준히 참여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참여횟수에 따른 다양한 혜택도 제공할 계획이다.


박찬혁 한화생명 브랜드전략팀장은 “계절이 바뀔 때 일상의 변화를 느끼는 경우가 많다”며 “고객들이 LIFEPLUS를 통해, 새로운 계절마다 색다른 경험과 즐거움을 더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LIFEPLUS’는 한화금융 계열사의 공동 브랜드로 ‘더 나은 선택과 경험을 통해 더 나은 삶을 살 수 있도록(Life as a service)’ 함께 하겠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