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호텔, 2019 프리미엄 브랜드 지수 8년 연속 호텔부문 1위 선정
10만명 표본 이상의 대규모 조사...토종 호텔 브랜드로서 최다인 30개 체인
김영진 차장
2019-08-20 15:37

   
20일 롯데호텔서울 크리스탈볼룸에서 열린 2019 프리미엄 브랜드 지수(KS-PBI) 시상식에서 롯데호텔 국내영업본부 서정곤 본부장(왼쪽 두 번째)과 이상진 한국표준협회 회장(왼쪽 세 번째)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롯데호텔


[미디어펜=김영진 기자] 롯데호텔이 한국표준협회와 서울대 경영연구소가 공동으로 개발한 '프리미엄 브랜드 지수(KS-PBI)'에서 8년 연속 호텔부문 1위를 수상했다고 20일 전했다. 


올해로 12회째를 맞는 프리미엄 브랜드 지수(KS-PBI)는 매년 서울 및 전국 6대 광역시 성인남녀를 10만명 표본 이상의 대규모 조사를 통해 브랜드의 인지도, 이미지, 리더십 등을 반영해 국내 최고의 프리미엄 브랜드를 선정한다.


롯데호텔은 토종 호텔 브랜드로서 최다인 30개의 체인(국내 19개, 해외 11개)을 운영하고 있다. 40여 년간의 호텔 운영을 통해 축적된 노하우를 바탕으로 롯데호텔만의 브랜드 아이덴티티와 고객 중심 서비스를 기반으로 하고 있다.


특히 롯데호텔은 다양한 고객의 취향을 반영한 브랜드 포트폴리오를 갖춰 브랜드 가치를 한층 더 높였다는 평을 받고 있다. 2017년 6성급 럭셔리 호텔 브랜드인 '시그니엘'을 국내 최고층 건물 롯데월드타워에 성공적으로 론칭하였고, 2018년에는 롯데호텔서울의 기존 신관을 '이그제큐티브 타워'로 새롭게 단장해 강북 호텔시장의 고급화를 선도하고 있다. 이외에도 전 세계 주요 도시에 5성급 롯데호텔과 4성급 롯데시티호텔, 라이프스타일 호텔 L7을 운영하고 있다.


김정환 롯데호텔 대표이사는 "8년 연속 프리미엄 브랜드 1위 수상이라는 영예를 얻어 무한한 영광으로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롯데호텔만의 품격 있는 서비스로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인정받는 글로벌 체인호텔 브랜드로 도약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미디어펜=김영진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