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리츠화재, 농어촌 초등학생 초청 ‘서울금융체험’ 진행
김하늘 기자
2019-09-19 11:48

[미디어펜=김하늘 기자] 메리츠화재는 지난 18일부터 2박 3일간 전북 완주 청명초등학교 학생 24명을 대상으로 ‘서울금융체험’을 진행했다고 19일 밝혔다.


   
사진=메리츠화재


서울금융체험은 지리적 여건 등으로 금융과 문화체험 활동이 어려운 농어촌 초등학생들을 서울로 초청해 수학여행 형태로 운영하는 메리츠화재의 대표적인 사회공헌활동이다. 2009년부터 10년 동안 진행하고 있으며 2015년부터는 1사1교 금융교육 프로그램에 포함돼 매년 2회 시행되고 있다. 


참가 학생들은 지난 18일 여의도 금융감독원을 방문해 금융·보험 뮤지컬 '시끌벅적 머니 대소동'을 관람하고, 금융 감독 업무를 간접적으로 체험할 수 있는 공간인 금융마루를 견학하는 등 문화예술을 통한 맞춤형 금융 교육을 체험했다.


이후 파이낸셜 빌리지, 명동 한국은행 화폐박물관 등을 방문해 경제·금융지식을 쌓고, 잠실 키자니아 직업체험관과 롯데월드 아쿠아리움, 여의도 팡팡크루즈 유람선, 강남 VR 스페이스 등을 방문해 서울 시내 문화체험을 할 예정이다.


한편, 올해 서울금융체험은 경북 봉화초등학교 학생들을 대상으로 10월 16일에 한 번 더 진행할 계획이다. 



[미디어펜=김하늘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