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드, 난치병 어린이 봉사활동…'위시베어 프로젝트'
5년째 봉사활동 진행…난치병 어린이 '위로'
김상준 기자
2019-09-20 14:42

[미디어펜=김상준 기자] 포드코리아가 임직원들과 함께 자원봉사 활동을 진행했다.


20일 포드코리아는 ‘포드 글로벌 자원봉사의 달’을 맞아 임직원 및 딜러사와 함께 다섯 번째 ‘위시베어 프로젝트’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포드코리아, 난치병 어린이 봉사활동…'위시베어 프로젝트' / 사진=포드코리아


포드자동차는 지난 2005년부터 매년 9월을 ‘포드 글로벌 자원봉사의 달’로 지정해 전 세계 50개 국가에서 1500만 시간 이상의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포드코리아는 이 같은 글로벌 자원봉사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지난 2015년부터 위시베어 프로젝트를 진행해 왔으며, 올해 5회째를 맞았다. 


포드코리아의 위시베어 프로젝트는 난치병으로 고통받는 환아들의 쾌유를 기원하는 소원성취 곰 인형(위시베어)을 직접 만들어 환아들에게 전달하는 봉사활동으로, 한국메이크어위시재단과 함께 진행하고 있다. 


이 프로젝트는 전국 포드코리아인들이 함께하는 봉사활동으로 올해는 대전, 전주, 광주, 대구, 부산, 원주 등 전국 6개 전시장 직원들이 참여해 총 200여 개의 위시베어를 만들어 뜻깊은 활동을 지속했다. 


봉사 당일에는 포드코리아와 선인자동차, 프리미어모터스, 더파크모터스 등 딜러사, 포드 공식 금융사인 포드 파이낸셜 서비스 등 관계사 임직원들 140여 명이 함께 했다.


또한 포드코리아는 위시베어 제작 외에 위시데이를 진행하여 일일 명예 정비사 체험 등 환아들의 소원을 들어주는 자원봉사 활동도 함께 진행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포드코리아 임직원으로 구성된 ‘포드코리아 위시키즈 사내봉사단’ 1기가 출범해 위시키즈로 선정된 환아의 소원성취를 위한 다양한 활동을 진행했다.


정재희 포드코리아 대표는 “포드 글로벌 임직원 봉사활동은 세계에서 가장 신뢰할 수 있는 기업이 되겠다는 포드의 기업가치에서 비롯된 활동으로 올해로 5년째 이어온 포드코리아의 위시베어 프로젝트 또한 그러한 기업가치를 반영한 봉사활동”이라며 “앞으로도 포드코리아는 지속적이고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으로 우리 사회를 더 나은 사회로 만들어나가는 데 기여할 것”이라고 자원봉사 활동의 취지와 의의를 전했다.


위시베어 프로젝트에 5년간 꾸준히 참가해 온 임하정 선인자동차 마케팅부 대리는 “첫해 위시베어가 무엇인지 잘 모르고 참가했다. 


하지만 행복한 마음으로 곰인형을 만들고, 아픈 아이들에게도 희망을 줄 수 있는 보람된 활동이라는 생각에 이제는 매년 9월이 기다려진다”며 “위시베어 프로젝트가 많이 알려져 내년에는 더 많은 분들이 동참하길 바란다”라고 참가 소감을 밝혔다.


한편, 포드코리아는 지난 2002년부터 ‘포드 환경 프로그램’을 비롯해 안전운전 교육 프로그램인 ‘드라이빙 스킬 포 라이프’, ‘포드 미래 인재 양성 프로그램’ 등 환경, 안전운전, 인재육성, 취약계층 지원 등 다양한 분야에서 지속적으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미디어펜=김상준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