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원자력산업회의, '한국원자력산업협회'로 새출발
서울 중구 한수원 UAE사업처서 제49차 정기총회 개최
나광호 기자
2020-03-31 14:42

   
정재훈 한국원자력산업협회 회장이 27일 서울 중구 한수원 UAE사업처에서 열린 제49차 정기총회를 주재하고 있다./사진=한국원자력산업협회


[미디어펜=나광호 기자]한국원자력산업회의가 공식 법인명을 '한국원자력산업협회(KAIF)'로 변경했다.


한국원자력산업협회는 지난 27일 서울 중구 한수원 UAE사업처에서 제49차 정기총회를 개최, 법인명 변경을 비롯한 총회에 상정된 의안들을 원안대로 승인했다고 31일 밝혔다.


1972년 원자력청 제1호 등록 기관으로 한국원자력산업회의가 설립됐으며, 원전기업 지원과 원전해체 산업 육성을 위해 48년 만에 기관명을 변경하게 되었다.

 

정재훈 회장은 "코로나19로 모두 어려운 상황이지만 한국원자력산업협회가 원자력산업계의 중심 역할을 해주길 바라며, 원전 기업들 모두가 이 시기를 잘 극복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임원 선출에서 강재열 상근부회장과 박재석 감사는 연임됐으며, 조범진 한전원자력연료 기술본부장이 신임 감사로 선임됐다.



[미디어펜=나광호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 log -->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