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사회공헌투자' 투모로드스쿨 확대
온·오프라인 통합형 또는 온라인 수업형태로 전국 확대실시
전국에서 선착순 25개교 선정 예정
김상준 기자
2020-07-07 20:39

[미디어펜=김상준 기자]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가 미래 주역이 될 중학생들을 대상으로 한 퓨처 모빌리티 교육사업 '투모로드스쿨'을 전국으로 확대한다고 7일 밝혔다. 


투모로드스쿨은 퓨처 모빌리티를 주제로 자동차를 활용해 미래사회의 기술들을 학습, 구현해보는 문제해결형 융합 교육 프로그램이다. 미래인재에게 요구되는 소프트웨어 역량을 높이는 교육효과가 입증된 체계적이고 수준 높은 커리큘럼이 특징이다.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가 투모로드스쿨을 전국 확대하며 사회공헌활동을 강화한다./사진=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는 창의적인 미래인재를 양성하기 위한 교육의 사회환원 및 나눔문화 정착에 앞장서는 공을 인정받아, 지난해 국내 수입차 최초로 교육부와 한국과학창의재단이 인증하는 '교육기부 우수기관'으로 지정된 바 있다.


지난해 시작한 투모로드스쿨은 지금까지 총 2102명의 학생들이 참여했다. 올해 상반기에는 코로나19로 인해 수업형태를 기존 오프라인 방식에서 온라인으로 전환, 수업내용을 온라인 방식에 맞게 개편하고 동영상으로 녹화해 학생들에게 제공하고 있다. 온라인 투모로드스쿨에는 14개교 432명이 참여 중이다.


이달 초 2일 모집을 시작한 2020년 2학기 투모로드스쿨은 그 규모를 전국으로 확대하고, 온라인과 오프라인 수업을 합한 통합형 또는 온라인 수업 중 선택이 가능하다. 


투모로드스쿨에 참여를 원하는 학생은 교육부와 한국과학창의재단이 운영하는 교육기부 홈페이지에서 신청양식을 다운받아 작성해 제출하면 되며, 전국적으로 신청을 받은 후 선착순으로 25개교를 선정해 2학기 수업을 진행하게 된다. 관련해보다 자세한 내용은 교육기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아우디 A6/사진=아우디코리아


르네 코네베아그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그룹 사장은 "투모로드스쿨의 학습효과와 흥미로운 수업내용에 대한 학생과 학부모, 교사들의 호평이 이어짐에 따라, 서울에서 시작한 프로그램을 전국으로 확대하게 됐다”면서, "앞으로도 보다 많은 학생들이 투모로드스쿨을 통해 컴퓨팅 사고력과 문제해결역량을 키워 4차산업혁명을 이끌어갈 미래의 핵심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을 이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미디어펜=김상준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 log -->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