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양파 소비 촉진 위해 '양파데이' 진행
매월 8·18·28일 양파 먹는 날...구내 식당서 양파 중심의 식단 제공
김영진 차장
2019-07-08 15:08

   
8일 롯데월드타워 내 구내식당에서 롯데지주 황각규 대표이사와 직원들이 '양파데이' 메뉴로 점심식사를 하고 있다./사진=롯데지주


[미디어펜=김영진 기자] 롯데는 8일 양파 소비 촉진을 위해 그룹 차원에서 '양파데이'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올해 양파 생산량 과잉으로 가격이 폭락해 많은 재배 농민들이 어려움을 호소하고 있는 만큼, 전 계열사가 실질적인 양파 소비 진작에 동참하겠다는 취지다.


'양파데이'는 숫자 '8'이 양파 2개를 묶은 형태와 유사하다는 데에서 착안해 매월 숫자 '8'이 포함된 일자인 8일, 18일, 28일로 정해졌다. 롯데는 이 날에는 롯데 계열사의 모든 구내 식당에서 양파 중심의 식단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롯데는 '양파데이'를 통해 약 월 50만 톤의 양파 소비가 이뤄질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롯데는 이 날 롯데월드타워에 위치한 구내식당에서 시범적으로 '양파데이'를 시행하고, 이후 그룹 내 구내식당을 운영하고 있는 협력업체들에게 해당 캠페인의 내용을 설명하고 협조를 구해 이달 18일부터 본격적으로 시작한다는 계획이다.


이 날 롯데지주, 롯데물산, 롯데케미칼이 이용하고 있는 롯데월드타워 구내식당에서는 양파 떡갈비 스테이크와 양파스프, 수제양파피클 등이 제공됐다. 롯데는 추후 양파 외에도 어려움을 겪고 있는 다른 농작물들의 소비를 촉진할 수 있도록 검토할 예정이다.  


롯데지주 황각규 대표이사는 "이번 양파데이를 통해 양파의 우수성과 다양한 조리법을 알려 실질적인 양파 소비가 일어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롯데 임직원들의 노력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우리 농가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미디어펜=김영진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 log -->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