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시스템, 공모가 1만2250원 확정…시가총액 1조3503억원
4~5일 일반투자자 대상 청약 접수…전체 공모 주식수의 20%
나광호 기자
2019-11-01 08:46

   


[미디어펜=나광호 기자]한화시스템은 지난달 21일부터 30일까지 진행된 국내외 기관 투자자 대상의 수요예측 결과 1만2250원으로 공모가를 확정했다고 1일 공시했다.


이번 수요예측에는 국내외 기관 719곳이 참여했으며, 단순 경쟁률은 23.61대 1로 집계됐다. 


올해 하반기 기업공개(IPO) 시장에서 최대 규모로 평가받는 한화시스템의 시가총액은 확정된 공모가 기준 1조3503억원에 달한다. 한화시스템은 이번 공모로 확보한 자금을 활용해 시설 확충을 위한 제2 데이터센터 건립과 신규 사업인 에어택시(PAV) 사업에 투자하는 등 미래 성장성을 확보한다는 전략이다.


또한 오는 4일과 5일 일반 투자자를 대상으로 전체 공모 주식수의 20%에 대한 청약을 접수한다. 청약처는 주관사단인 NH투자증권, 한국투자증권, 씨티그룹글로벌마켓증권이다.


김연철 한화시스템 대표는 "한화시스템의 사업 부문별 핵심 경쟁력과 미래 성장 가치에 대한 높은 관심과 호응 속에 국내외 IR 행사를 성공적으로 마무리 했다"며 "수요 예측에 참여해주신 기관 투자자 여러분께 다시 한 번 감사의 인사를 드리며, 앞으로 진행될 청약에서도 일반 투자자 여러분의 높은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미디어펜=나광호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 log -->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