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1~3분기 상호금융 순익 2조4208억…전년比 17.2% 감소
김하늘 기자
2019-12-10 12:00

[미디어펜=김하늘 기자] 올해 1~3분기 상호금융조합의 경제사업 순손실이 확대되며 당기순이익이 전년동기 대비 17.2% 감소한 것으로 파악됐다. 


   
표=금융감독원


10일 금융감독원이 발표한 '2019년 1~9월 상호금융조합 경영현황'에 따르면 신협, 농협, 수협, 산림조합 등 상호금융조합의 올해 1~9월 당기순익은 2조4208억원으로 전년동기의 2조9232억원에 비해 5024억원(17.2%) 감소했다. 


금감원은 신용사업 순이익이 판매·관리비와 대손충당금전입액 증가 등에 따라 전년 동기에 비해 1331억원(3.3%) 감소했으며, 농산물 가격 하락과 판매 부진 등으로 경제사업 순손실도 전년에 비해 3693억원가량 확대됐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업권별로 살펴보면 농협과 신협, 수협, 산림조합 당기순이익이 각각 2조1261억원, 2481억원, 413억원, 53억원을 기록해 모두 전년동기에 비해 줄어들었다. 


농협은 신용사업 이익이 증가했으나 경제사업 손실 확대로 당기순이익이 13.2% 감소했다. 신협과 수협, 산림조합은 판매·관리비와 대손충당금 전입액 증가 등에 따른 신용사업의 수익성이 저하돼 당기순이익이 줄어든 것으로 파악됐다.


자산 건전성은 전년동기말 대비 상승한 것으로 파악됐다.


9월 말 현재 연체율은 2.00%로 전년말과 비교해 0.68%포인트 상승했다. 같은 기간 고정이하여신비율은 2.15%로 0.63%포인트 올랐다.


순자본비율은 출자금 증가 등 자본확충에 힘입어 8.14%를 기록해 지난해 말과 비교해 0.05%포인트 상승했다.  


1~9월 중 총자산순이익률(ROA)와 자기자본순이익률(ROE)는 당기순이익이 감소하며 전년 동기에 비해 하락했다.


ROA와 ROE는 0.40%, 4.71%를 기록해 각각 0.23%포인트, 1.36%포인트 하락했다. 


한편, 같은 기간 상호금융조합의 총자산은 535조4000억원으로 29조5000억원(5.8%) 늘었고, 총여신은 360조1000억원으로 12조5000억원(3.6%) 증가했다. 


총수신은 455조원으로 27조원(6.3%) 늘었다. 



[미디어펜=김하늘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 log -->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