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생명, ‘2019 드림플러스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 운영
김하늘 기자
2019-03-18 10:45

[미디어펜=김하늘 기자] 한화생명 드림플러스는 디지털콘텐츠 분야 크리에이터 육성·지원을 위한 ‘2019 드림플러스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18일 밝혔다.


   
사진=한화생명


모집 분야는 ‘웰니스, 리빙, 뷰티, 공연·예술, 책’ 등이다. 참가자격은 동영상 플랫폼 채널 구독자수가 만명 이하의 개인 또는 팀이면 누구든지 참가 가능하다. 참가 접수는 이날부터 오는 4월19일까지 홈페이지에서 온라인으로 신청 가능하다.


해당 프로그램은 5월부터 10월까지 6개월의 과정으로 진행된다. 전문 디지털콘텐츠 크리에이터로의 성장을 돕기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프로그램에 선발되면 고화질 카메라, 녹음기, 이동식 거치대등 140만원 상당의 디지털콘텐츠 제작에 필요한 ‘웰컴키트’를 제공받는다. 


크리에이터들이 목말랐던 고급 편집·제작 기술에 대한 교육도 지원한다. 영상편집실, 스튜디오, 음악라이선스 지원 등 콘텐츠 제작환경이 준비된 한화생명 드림플러스의 ‘디지털미디어 센터’ 인프라를 지원한다. 


참가자들은 콘텐츠 기획·제작에서부터 편집·유통까지 역량을 향상 시키고 싶었던 고급편집·제작기술에 관한 모든 것을 실습할 수 있다. 


또한 50만명 이상의 구독자를 확보하고 있는 유명 셀럽 유튜버를 초대해 특강을 실시 하고, 분야별 현직 전문가의 밀착 멘토링 서비스를 지원한다. 


크리에이터들이 다양한 채널에서 역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홍보 서비스도 지원한다. CJ ENM ‘DIA TV’ 프로그램 편성, 광고프로그램을 통한 콘텐츠 노출로 크리에이터들의 채널 다변화를 지원한다.


우수 크리에이터들에게는 한화그룹계열사 입사지원시 가산점을 제공한다. 제작된 우수컨텐츠는 한화그룹계열사 채널을 통해 방영을 지원한다. 


엄성민 한화생명 디지털혁신실 실장은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크리에이터를 꿈꾸는 원석들에게 성장의 기회를 제공하며, 1인 미디어 시대에 기존의 전통 미디어를 넘어 고객에게 조금 더 가까이 갈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자신만의 디자인으로 브랜드런칭을 희망하는 패션앤굿즈 분야의 크리에이터 모집도 동시에 진행한다. 프로그램 선발 시 파트너쉽을 통한 온·오프라인 유통인프라와 창업을 지원받을 예정이다.



[미디어펜=김하늘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